방문자 수 / Counter
오늘 : 11
어제 : 115
최대 : 712
전체 : 317,794
   
  일본에 주인없는 무덤에 생기는 꿀벌
  글쓴이 : 유치한 (122.♡.123.74)     날짜 : 19-11-09 08:16     조회 : 1    
  트랙백 주소 : http://kafid.kr/bbs/tb.php/people/1457

일본에 주인없는 무덤에 생기는 꿀벌





언제 부턴가 꿀벌들이 무덤틈새에 서식하기 시작했는데

 

 

저기서 구한 꿀은  양봉한 꿀 보다 맛있어서 

 

 

논란이라고함

 

 



일본에 주인없는 무덤에 생기는 꿀벌
평생교육원 정부 욕하지 말라는 사람들은 봐라. 니들이 욕하지 말라는 얘기에는 아무런 논거도 이유도 없다 그저 애쓰시는 잠수부원들을 방패막이 삼아 정부에 대한 정당한 비판을 묻어보려는 궤변밖에 없다 누가 저 열심히 구조작업 해주시는 잠수부원들을 욕하는데? 자꾸 정부의 미숙한 대처능력에 대한 비난을 잠수부원들의 노력에 대한 폄훼와 동일시하지 마라 선장이 일냈는데 왜 정부를 욕하냐고? 국가가 왜 존재하는지 국가의 의무와 책임이 뭔지 세금은 왜 내는지 등등은 깡그리 무시하는 참 무식한 발상이다 앞으로 조난당하거나 무슨 일 있어도 늬들은 119같은데 전화하지 말거라 조난당한 니 탓이지 안그래? 선장이 잘못한거 누가 모르겠냐? 1차원인은 선장에게 있기에 선장을 욕하는건 당연한거고 그 후 너무 후진국스러운 재난수습 능력을 보여주니까 비판받는 거란다. 인정하긴 싫지만 난 이번과 똑같은 사고가 일본에서 일어났다면 절대 이런결과가 나오지 않았을거라 본다 늬들이 그렇게 정부를 옹호하고 찬양하고 싶거든 좌좀이 나라를 갉아먹네 국가 탓하는 사람들 문제네 정부도 노력하네 이딴 알맹이없는 고딩도 쓸수 있을 수박겉핥기같은 얘기하지말고 사고 재난대책본부만 기관별로 10개가 난립해서 지들끼리도 소통안되고 제각기 다른 브리핑으로 혼선 빋은 문제 천안함사고로 1500억 혈세들여 만든 구조선 이년동안 시험한번 안하고 방치하다 투입도 못해본 문제 재난사고 발생시 안전메뉴얼 9개 사항 모두 미준수 해경진도관제센터의 직무유기 인원 집계나 시신확인사항의 거듭된 번복 사고 이튿날 오전공기주입한다더니 콤프레셔장비없다고 9시간늦추거나 처음 선체진입했다고 설레발 치더니 아니라고 다시 말바꾸는 등 줄속구조과정 기념사진을 찍질않나 보여주기로 현장방문했다가 욕만먹고 가는 정치인들 유명무실한 선원법규정과 부실한 선박안전관리 그 외 수많은 부실대응과 미흡한 처리에 대한 문제에 대한 실질적인 반박을해라 사람들이 정부에 열내는건 잠수사들에 대한게 아니라 그런 문제들 때문이다 평생교육원 1999년에 청해진 허가해준 김대중 선박연령 30년으로 늘리는 법안 마련한 노무현때 마지막 장관 강무현 니들 좀 나와봐 니들 때메 지금 애꿎은 애들이 얼마나 죽었는지알아? 도대체 나라에 털끝안큼도보탬안되는 두놈이 한일이라고는 지역감정새대갈등남녀갈등유발해놓고 북한먹여살리다 간거밖에더있어? KT인터넷가입 기상이 나빴다는거 안다. 잠수부들 얼마나 고생하고 노력했는지도 안다. 근데 정말 화가난다...솔직히 고위관료 자녀가 저 안에 있었다면 마냥 손놓고 넋놓고 바라보진 않았겠지..정부에서 남의 일 보듯 뒷짐지고 있었다는 느낌을 나조차도 지울수가 없는데 가족들은 얼마나 울분이 터졌겠나... 갤럭시s8 말도 안돼는 대참사 국민의 어머니가 될거라던 사람아 어머니는 바라지도 않으니 국민지도자로서 나와서 사과해라 그게 니 직업이잖냐 자동차보험료 전 기사의 마지막 문단이 가장 충격적으로 다가오네요..... 아이폰SE2 출시일 참사가 일어났을 때 정부와 언론의 대응방식은 어때야 할까? 를 생각함과 동시에, 그 때의 희생자들의 대응 방식, 제 3자인 국민의 대응방식은 어때야 할까에 대한 진지한 고찰이 필요하다. 물론 유가족의 흔들림없는 모습을 기대하는 것 또한 비인간적이지만, 적어도 지 금 대한민국 국민들의 대응방식은 정몽준 아들이 말한 그대로다. 유가족들의 슬픔? 이해한다. 그들의 분노도 이해할 수 있다. 그러나, '아들이 죽었는데 너같으면' 으로 시작하는, 비논리적, 감정적 발산이 너무나도 많다. 학생들을 구하고 돌아가신 그 선생님의 부모님은 "의로운 일 하고 갔으니 됐어"라고 하셨다고 한다. 그 선생님의 부모님은 안 슬퍼서 그런 반응을 보이셨을까? 성숙한 사람일수록 자신의 감정을 잘 갈무리하듯, 사회 또한 마찬가지다. 베플들과는 다른 의미로 대한민국에 화가 난다. 공공과 민간을 구분하지 못하는 무지함에, 국민이 보이는 무질서함에, 비논리성과 감성이 지배하는 짤막짤막한 글들의 공감수에, 아직 갈 길이 멀었구나 싶다. 갤노트8 댓글원에서 지령 떨어졌나 보네요. 유가족들 깎아내리라고. 우리나라가 늘 이렇죠 뭐. 어처구니 없이 가족을 잃은 사람에게 교과서 수준의 이성을 요구하는 나라. 그렇게 못하면 좌빨로 몰리는 나라. 인터넷가입사은품많이주는곳 살면서 언제고 내가 당할 수 있다는 두려움 리바이어던에 의해 제정된 헌법하 국가가 내 생명권과 재산권을 보호하지 못한다는 믿음. 이게 모여 시위가 되고 국가가 바뀌는건데 아직까지는 그저 감정에 북받쳐 우는게 전부인 듯 하다. 누가봐도 이성적인 국가가 내 살아 생전 언젠가는 오겠지. 지나친 급속 경제발전에 의한 과도기라 이런일이 발생하는 거라고 믿고 싶다. 갤럭시S9 이글에 내려를 누르는 사람은 도데체 뭘까? LGU플러스인터넷 결혼도안하고 아기도 자기배로안낳아본 사람이 무슨 어머니같은 대통령이되겠다고.. 우리나라 어머니들의힘은 그리 나약하지않습니다 박대통령님 모성애라는것은 정말 위대한 힘이라구요. 그리고 사실을말하면 거짓이라고덮는사람들은 언젠가 벌을받겠지요 오토리스